본문 바로가기
MY SPACE/Photo n Tour

경찰의 물대포 사용 사진입니다. 퓰리처 수상감입니다.

by ZENEZ 2008. 6. 1.
사진은 SLRCLUB에서 시민기자단으로 활동하셨던 아빠곰님이 촬영하셨습니다. 아래 링크는 저작권자의 홈페이지와 SLRCLUB의 링크 입니다.

http://abbagom.com/zeroboard/view.php?id=Portrait&no=292

http://www.slrclub.com/bbs/vx2.php?id=theme_gallery&page=1&sn1=&sid1=&divpage=150&sn=off&sid=off&ss=on&sc=off&sort&no=807123


사용자 삽입 이미지
5월 마지막날 부터 6월 1일 현재도 진행되고 있는 시위 진압 모습은 전두환 시절이 생각나더군요. 40대분이 경찰 버스위에 올라가 물대포를 맞으면서도 끝까지 태극기를 붙잡고 있는 모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이터 이내 물대포 사용은 불법이라고 합니다. 과연 저 거리가 몇 미터 일가요?

물론 사진에 보이는 3분, 물대포로부터 안전하게 피하지는 못했습니다. 물대포 근거리에서 시위대를 보호하기 위한 예비역 대원들, 시민기자단 또한 촛불 시위대 모두에게 경의를 표합니다.

'MY SPACE > Photo n Tour'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서울의 우수경관 조망명소  (1) 2009.01.05
아! 그곳에 가고 싶다. 누가 나좀 데려가줘~~  (2) 2008.12.10
아름다운 비행  (1) 2008.09.04
하노이 자전거타는 여인들  (2) 2008.08.18
slow life!  (4) 2008.06.19
올림픽공원에서  (3) 2008.05.25
인생은 속도가 아니라 방향이다.  (11) 2008.05.21
어쩔 수 없는 구도  (0) 2008.05.21
오늘 체조하기 좋은 달밤입니다.  (1) 2008.05.20
하늘이 맑은 하루  (0) 2008.05.12

댓글4

  • 실비단안개 2008.06.01 07:46

    눈물납니다.
    모두 고생 많으셨습니다...
    답글

  • TISTORY 2008.06.01 13:34 신고

    안녕하세요, TISTORY입니다.

    촛불집회의 열기가 나날이 뜨거워지고 있습니다. 정부 고시를 계기로 더 많은 분들이 불집회에 참여하는 가운데 경찰 진압 강도가 강해지면서 많은 사고와 부상자가 발생하여 매우 안타깝습니다. 이와 관련하여 많은 분들이 함께 이야기 나눌 수 있도록 회원님의 포스트를 티스토리 홈에서 소개하였습니다. 혹시 노출과 관련하여 궁금한 점이 있으시면 tistoryblog@hanmail.net 메일로 문의 주시기 바랍니다.

    앞으로도 좋은 글 좋은 이야기 많이 올려주세요! 감사합니다.
    답글

  • [∀Ŧ]감자타다 2008.06.01 15:58

    정말 말도 안되는일이 벌어지고 있죠 최소 대화만이라도 했으믄 하는 바람에서 나선건데 ... 안타깝습니다.
    답글

  • 이상훈 2008.06.03 09:22

    직장인님의 주장하시는 논거는 이치에 맞지 않는 것이 있습니다
    담배나 술은 개인이 원해서 이루어 지는 반면
    광우병 쇠고기는 미국산 호주산 한우의 구분이 어려울 뿐더러
    거부할수 없는 아이들 급식이나 군복무중인 우리의 젊은이 들이 어쩔수 없이
    받아 들일수 밖에 없는 피동적 상황에 처할수 있고
    그렇지 않더라도 유통과정이 아직까지 투명하지 않고
    중간업자들의 이윤추구를 위해 한우로 둔갑하는 과정등에서
    원하지 않는 이들에게 피해를 끼치는 일이 된다는 것입니다
    아울러 반론의 제기 또한 담배도 어찌 못하면서 광우병 쇠고기 쯤이야 하는 생각은
    대한민국을 결국 사지로 몰겠다는 것이 아니면 무엇이겠습니다
    또한 광우병 쇠고기 수입과정이 다분히 강대국에 굴욕적인 면모가
    여실하게 들어나고 있는 판국에 직장인님의 반론은 너무 빈약해 보입니다
    아울러 강경진압에 대해서 저도 노동법 개정의 시절에 의경으로 군생활을 한사람의
    입장으로 화염병이 있었을 시절에 최류탄과 촛불이 있는 지금의 물대포는
    상대적 관점에서 다분히 강경진압의 도를 넘어서는 모습들을 보이고 있는 것을
    비아냥하며 20년 후에는 폼만잡고 있어도 강경진압이라 말씀하시는 것은 물대포를 명과장과
    함께 맞아보라고 권할만 하군요
    미국산 스테이크 많이 드시고 유학까지 다녀오신 분의 고언 잘 들었습니다
    답글